KB국민은행, 일본 수출 규제 피해 기업 대상 긴급 금융지원 실시
KB국민은행, 일본 수출 규제 피해 기업 대상 긴급 금융지원 실시
  • 데일리타임즈 김보령 기자
  • 승인 2019.08.05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해 중소기업에 대한 유동성 지원·만기도래 여신 상환유예·우대금리 등 제공
KB국민은행이 일본 수출 규제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에 대한 긴급 금융지원을 실시한다. / 사진=데일리타임즈DB
KB국민은행이 일본 수출 규제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에 대한 긴급 금융지원을 실시한다. / 사진=데일리타임즈DB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화이트리스트 배제 등 일본의 수출 규제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에 대한 긴급 금융지원 방안을 마련해 5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우선 KB국민은행은 ‘긴급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해 피해 중소기업에 대한 유동성 지원에 나선다. 더불어 피해 기업의 만기도래 여신에 대해서는 상환을 유예하고 최대 2%p의 우대금리도 제공한다. 분할상환대출을 보유한 피해 기업은 원금 상환을 유예하여 상환 부담을 낮춰줄 계획이다.
수출입 기업들에 대해서도 환율 우대와 함께 외국환 관련 수수료 감면·면제 혜택을 제공하여 기업의 비용 부담을 줄여줄 계획이다.
이와 함께 규제 영향이 높은 산업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소재부품 기업 특별지원 프로그램’을 신설하고, 이를 통해 특별우대금리로 신규자금을 긴급 지원할 계획이며 추가적인 지원방안도 모색 중이다. 일시적 유동성 부족 기업에 대해서는 기업신용개선프로그램을 통한 회생방안을 지원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수출 규제 피해 기업 금융지원 특별대책반을 운영하여 국내 기업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신속하고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기업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면서 추가 지원방안도 마련해 금융 애로사항을 적기에 해소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