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金답방' 긴급회의 보도 사실아니다...文대통령 "점심서 순방 후 국내상황 보고받고 의견만 교환"
靑, '金답방' 긴급회의 보도 사실아니다...文대통령 "점심서 순방 후 국내상황 보고받고 의견만 교환"
  • 아시아뉴스통신= 전규열기자
  • 승인 2018.12.10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靑, '金답방' 긴급회의 보도 사실아니다...文대통령 "점심서 순방 후 국내상황 보고받고 의견만 교환"

(아시아뉴스통신= 전규열기자) 기사입력 : 2018년 12월 07일 07시 33분 

 

 

청와대. /아시아뉴스통신 DB
청와대. /아시아뉴스통신 DB

 

청와대는 7일 문재인 대통령이 어제 실장 및 수석등 등 핵심 참모들을 소집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연내 서울 답방' 관련 준비상황을 논의했다는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 "순방을 다녀온 대통령께서 보좌진과 식사를 한 것이고 선약이 있었던 몇 분 수석은 참석을 못했다"고 말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이날 오전 출입기자단에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어제 대통령님과 실장, 수석 점심이 있었습니다만 북한 문제는 아예 거론조차 되지 않았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윤 수석은 "대통령께서 순방 후 국내 상황을 보고받고 특정 주제 없이 자유롭게 의견교환 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모 언론에서 문 대통령이 전날 오후 예고없이 이같은 긴급회의를 열었고, 당초 예정됐던 비서실장 주재 수석·보좌관회의와 기조회의 등 내부 정례행사가 줄줄이 취소했다고 보도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