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봄 허니문 신혼여행지 순위 1위는?
2019년 봄 허니문 신혼여행지 순위 1위는?
  • (아시아뉴스통신= 유지현기자)
  • 승인 2019.04.11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리가 1위에 올라…이어 몰디브, 하와이, 유럽, 칸쿤 순
팜투어 2018/2019년도 탑5 신호여행 목적지.(사진제공=팜투어)
팜투어 2018/2019년도 탑5 신호여행 목적지.(사진제공=팜투어)

결혼을 앞둔 예비 신혼부부들이 가장 선호하는 신혼여행지 순위 1위에 발리가 선정됐다.

허니문여행사 팜투어가 발표한 2019년 봄 허니문시즌(1~6월) 신혼여행지 순위에서 발리가 전체 19.6%를 차지해 압도적인 우위를 기록했다. 이어 몰디브(18%), 하와이(15.4%), 유럽(12%) 등이 상위권을 차지했다.

발리의 경우 지난 2017년 11월 발리 화산분화로 항공편 운항 차질 및 공항폐쇄 등의 여파로 지난해 수요가 크게 줄었지만 2019년 봄 허니문시즌에 다시 활기를 띤 것으로 나타났다.

2019년 봄 허니문시즌에 두드러진 점은 단연 발리의 급부상이었고 몰디브와 하와이, 유럽은 전년대비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권일호 팜투어 대표이사는 “발리 화산분화가 지난 한 해 동안 허니무너들의 기피를 초래했지만 2019년 들어 발리지역에 대한 인지도가 회복돼 평화롭고 아름다운 발리의 명성을 재확인 할 수 있었다”며 “전통적으로 신혼여행지 순위에서 늘 상위에 포진된 하와이, 유럽, 몰디브 등의 인기는 올 봄 허니문 시즌에도 여전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