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우효광 결혼식 공개, 무릎 꿇고 프러포즈 '눈물+미소'
추자현♥우효광 결혼식 공개, 무릎 꿇고 프러포즈 '눈물+미소'
  • 뉴스1 윤효정 기자
  • 승인 2019.05.30 2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추자현 우효광 결혼식/더써드마인드 제공 © 뉴스1

 

 

 

 

배우 추자현 우효광 결혼식/더써드마인드 제공 © 뉴스1

 

 

 

 

배우 추자현 우효광 결혼식/더써드마인드 제공 © 뉴스1

 

 

 

 

배우 추자현 우효광 결혼식/더써드마인드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배우 추자현 우효광 부부의 결혼식 모습이 공개됐다.

지난 29일 웨딩컨설팅업체 와이즈웨딩은 추자현 우효광 부부의 결혼식 사진을 외부에 전했다. 추자현 우효광 부부는 지난 2017년 1월 혼인신고를 한 뒤 2년 4개월 만에 결혼식을 올렸다.

추자현 부부는 아들 바다군의 돌잔치와 함께 그동안 두 사람을 도와준 고마운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리기 위한 결혼식까지 함께 계획했다. 추자현은 하객들을 위해 결혼식에 필요한 하나하나를 세심하게 챙기며 예식 준비를 도맡아 했고 우효광 또한 하객들의 답례품에 들어가는 감사 카드를 준비하고 하객 한 명 한 명을 위해 '복'(福)을 자필로 직접 작성하는 등 결혼 준비에 열과 성을 다했다.

1부는 신랑, 신부를 아끼는 여러 지인과 가족들의 축사와 축가로 수놓아진, 웃음과 감동의 눈물이 가득한 결혼식이었다. 개그맨 변기수가 재치 있는 입담으로 사회를 맡았고 한중 커플답게 중국어 동시통역도 진행됐다.

신랑 우효광은 입장 전부터 결혼식의 벅찬 감동으로 눈물을 글썽였고 신부 추자현도 신부 입장을 시작함과 동시에 눈물을 쏟았다. 가족 대표로 신랑 아버지가 축사했고 뒤이어 신랑, 신부의 알콩달콩한 결혼 서약이 진행됐다.

뒤이어 신부의 멘토 서우식 대표와 신랑의 멘토 음악 프로듀서 리웨쑹이 애정이 듬뿍 담긴 축사를 진행했고 가수 황치열이 주걸륜의 '고백 풍선'을 부르며 우효광과 추자현의 러블리한 볼 뽀뽀를 유도했다. 친한 동료 한지민이 추자현과 형부 우효광을 위해 축사를 맡았는데 "두 사람만의 '아름다운 세상' 늘 '눈이 부시게' 오늘 '봄밤'의 결혼, 다시 한번 축하하며"라고 드라마 제목을 넣어 하객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신랑 모르게 준비된 신부의 깜짝 손편지 낭독도 있었다. 신부는 울먹이며 한 줄 한 줄 준비한 손 편지를 읽어 나갔고 이를 듣는 신랑도 연신 눈물을 흘렸다. 신부는 손편지 낭독의 마지막에 신랑에게 무릎 꿇고 반지를 건네며 깜짝 프러포즈를 했고 반지를 나눠 끼웠다.

1부의 마지막은 가수 백지영이 한동준의 '너를 사랑해'를 열창하며 두 사람의 결혼을 축하했고 많은 하객의 축복 속에 신랑 우효광과 신부 추자현은 행복한 행진을 했다. 세계 최초로 결혼한 지 30분 만에 돌잔치를 진행한다는 사회 변기수의 멘트에 하객들은 웃음바다가 됐고 신랑, 신부의 행복한 행진에 축복의 박수를 보냈다.

이병헌, 강성연, 이지아, 안소희, 한채영, 박예진, 이소연, 김환희, 남다름, 박해수, 유지태, 윤아, 김고은, 이희준, 박희순, 류수영, 박하선, 주진모, 조여정, 김재원 등 많은 동료 배우들이 참석해 두 사람의 결혼식을 축하했다.

2부는 돌을 맞이한 아들 바다의 영상으로 시작된 돌잔치였다. 추자현과 함께 걸음마 보조기를 밀고 들어오는 바다의 깜찍한 모습은 하객들의 흐뭇한 미소를 자아냈다. 바다의 돌을 축하하기 위한 케이크 커팅과 함께 돌잡이도 진행됐다.

추자현과 우효광은 당분간 한국에 머물며 아들 바다의 육아와 함께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