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②] 직장인 경매의 고수 ‘쵸코마로’ 탁현우 씨 “경매, 필요 지식만 습득 후 빠른 실전 경험 중요”
[인터뷰②] 직장인 경매의 고수 ‘쵸코마로’ 탁현우 씨 “경매, 필요 지식만 습득 후 빠른 실전 경험 중요”
  • 데일리타임즈 김보령 기자
  • 승인 2019.06.17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공한 직장인 투자자이자 유명 경매 강사로 활동 중인 탁현우 씨(닉네임 쵸코마로). 사진=박현호
성공한 직장인 투자자이자 유명 경매 강사로 활동 중인 탁현우 씨(닉네임 쵸코마로). 사진=박현호

“부동산 침체기인 지금이 경매 투자 적기입니다”
성공한 직장인 투자자이자 유명 경매 강사로 활동 중인 ‘쵸코마로’ 탁현우 씨는 “정부 규제와 경기 침체 때문에 경매로 넘어오는 물건은 늘어났는데 낙찰가는 떨어지는 지금이 경매 투자 적기다”라고 말했다. 그는 본인이 살 집을 저렴하게 구입하고자 시작한 경매를 통해 지금은 부동산 자산 20억을 소유한 성공한 직장인 투자자로 꼽힌다. 탄탄한 지식과 투자 8년차의 실전 경험으로 경매, 소액 투자, 인테리어 등 다수의 부동산 특강도 진행 중인 그를 지난 12일 만났다.

-현재 경매 시장에서 지역이나 유형 등으로 나눠 투자 수익률 강세를 보이는 쪽은 어디인가.
상대적인 수익률은 조금 떨어지더라도 처음 접근하는 사람한테는 아파트 투자가 안정적이다. 주변 시세가 정해져서 쉽게 접근 가능하기 때문이다. 지역은 조심스럽지만 아직까지도 서울이 수익률 면에서 낫다고 본다. 다만 서울은 규제가 있기 때문에 작전을 잘 세워야 한다.

-9.13 대책 이후 낙찰가의 40%도 대출 받기 힘들어졌다. 경매 투자를 염두에 뒀다면 현금 확보가 필수가 된 것인가.
분명히 틈새는 있다. 은행도 상품을 만들어 팔아야 하기 때문에 9.13 대책, 8.2 대책 등을 분석해서 맞는 대출 상품을 만들어내기 때문이다. 예전처럼 쉽게 되지는 않으니 작전을 잘 짜야 한다. 예를 들어 사람들이 규제가 덜한 개인사업자 등록을 하는 방법으로 서울에서 대출을 80%까지 받았다. 지금은 그걸 너무 활용하니 막아버리긴 했다. 이런 식으로 틈새가 있기 때문에, 해당 물건에 따라 분석을 잘 해서 틈새를 이용하면 된다.

-경매는 배우기 어렵다는 인식이 있다. 관심만 있다면 쉽게 접근 가능한가.
모든 법적 용어를 알아야 한다고 생각을 해서 어려운 것이다. 부동산 거래에 필요한 부분만 공부하면 어렵지 않다. 예를 들어 권리분석에 있어서 근저당, 가압류 등이 있을 때 위험성을 판단하는 정도만 알면 되는데, 1부터 10까지 용어의 뜻을 일일이 다 공부하려고 하니 어려운 것이다.
명도 때문에 두렵다는 마음도 들 수 있다. ‘살고 있는 사람을 어떻게 내보내지?’ 생각하는 것이다. 모든 물건이 다 명도가 어려운 건 아니다. 물건만 봐도 명도가 쉬운 걸 판단할 수 있으니 전략적으로 접근하면 된다. 명도의 끝까지 가는 경우는 강제집행인데 그건 정말 간혹 있는 일이다.

-다양한 부동산 투자의 방식이 있는데 경매만의 투자의 정석인가.
경매 물건 땜에 임장에 갔는데 그 동안의 시세 조사를 통해 내가 쓰고자 결정한 시세보다 저렴한 물건이 있다면 바로 사는 게 답이다. 이런 경우 굳이 경매가 필요 없다. 따라서 경매는 부동산 투자를 하기 위해 매수하는 하나의 방법이지 꼭 경매만이 답은 아니다. 단, 경매 지식이 없다면 아무리 싼 물건이 나와도 접근을 못 하니, 하나의 부동산 거래 기술로 알고는 있어야 한다.

-실전 경매 성공 확률을 높이기 위해 필요한 것은 무엇인가.
요리를 할 때 어떤 사람을 책을 보고 수업도 듣는 등 완벽한 준비 후에 시작하고, 어떤 사람은 만드는 요리에 대한 레시피만 찾아서 바로 한다. 내가 볼 땐 후자가 더 빠르다. 경매도 모든 걸 공부한 다음에 진행하기보다 한번 경험해보자 생각하고 그 경험에 맞는 지식을 쌓아가는 게 빠르다. 일부 지식을 습득한 후 실전은 필수다. 경험상 본인이 몸으로 겪은 건 오래 간다.

-하반기 경매 시장 전망은 어떻게 보나.
지금 경매 시장 괜찮다고 본다. 앞서 말했듯 싸게 낙찰 받는 케이스가 많아졌다. 지금 감정 받은 물건이 6개월 뒤에 나오기 때문에, 6개월 뒤를 노리라고 조언하고 싶다. 

 

‘쵸코마로’ 탁현우 씨는 6월 25일부터 4주간 매주 화요일 저녁 스페이스캔버스에서 ‘소액으로 하는 경매투자 기초반’을 강의한다. 강의에 앞서 현재 경매 시장 현황 및 전망에 대해 미리 들어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